기사 (전체 18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자24시] 허울뿐인 재건축 공공지원제 결단이 필요하다
서울시 공공지원제에 대한 불만이 날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공공지원자인 구청이 정비사업의 주요결정을 합리적이고 투명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도우미’역할을 수행한다는 본래 취지와는 달리 수수방관하면서 있으나 마나한 제도로 전락하고 있는 것이다.최근...
문상연 기자  2017-10-10 11:38
[기자24시] 섣부른 분양가상한제 더 큰 화 부른다
정부가 9.5 부동산대책을 통해 민간택지의 분양가를 제한하는 분양가상한제 도입 의사를 밝혀 정비사업 현장에 비상등이 켜졌다.상한제 적용 시 일반분양분이 많을수록 분양수입은 더 줄고 일반분양분보다 30~40% 저렴한 조합원 분양가 메리트도 없어져 사업을...
김하수 기자  2017-09-13 15:27
[기자24시] 8.2부동산대책 시장교란 후폭풍이 두렵다
8·2대책 발표에 따른 주택시장 혼란 상황이 앞으로도 지속될 전망이다.실수요자들이 가격 하락세가 더욱 가팔라질 것이라고 판단해 매수를 미루는 반면 다주택자들은 매도를 포기하고 아예 장기 보유 태세로 돌아서 시장 불일치 현상이 심화될 것이기 때문이다.그...
김병조 기자  2017-08-31 10:31
[기자24시] 도입취지 매몰된 공동사업시행
추진위·조합에 돈 부족 상황이 심각하다. 이런 돈맥경화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3월 도정법 개정으로 도입한 제도가 공동사업시행 방식이다. 하지만 현재 공동사업시행 방식에서 본래 도입취지는 온데간데 없고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회피 수단으로 전락하고...
문상연 기자  2017-08-21 11:26
[기자24시] 계류 중인 도정법 개정안에 거는 기대
7월 임시국회 일정이 여야의 극심한 갈등으로 소득 없이 지난 18일부로 종료됐다.그렇다보니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 활성화에 초점이 맞춰진 ‘도정법’ 개정안들은 국회에 상정조차 되지 못했다.조합이 발주하는 모든 용역을 일반경쟁으로 선정토록 강제하는 ...
김하수 기자  2017-07-23 22:59
[기자24시] 서울시 정비사업 공공지원제 손볼 때 됐다
투명성과 공정성을 확보하겠다며 2009년 도입한 서울시 공공지원제가 오히려 일부 정비업체의 기득권 유지의 방편으로 전락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올해 기준 159곳의 서울시 등록 정비업체 중 상위 3개 업체에 공공지원 위탁용역의 약 60%가 쏠...
김병조 기자  2017-07-13 11:04
[기자24시] 공급 빠진 부동산대책 집값 못 잡는다
문재인 정부의 첫 부동산 정책인 6.19대책은 대출 규제를 통해 투기세력을 잡는다는 것이 주요 골자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중장기적으로 부동산시장 안정화를 위해서는 규제와 함께 공급에 대한 정책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하고 있다.당장 올해 하반기 서울 강남...
문상연 기자  2017-06-29 11:23
[기자24시] 문재인표 도시재생 뉴딜의 성공 조건
문재인 대통령이 내세운 부동산 정책의 한 축을 이루고 있는 것이 ‘도시재생’이다.도시개발 패러다임을 기존의 개발 위주인 재건축·재개발에서 소규모 도시재생으로 전환하겠다는 것이다.이에 따라 소규모 도시재생과 반대 개념인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은 상대...
김하수 기자  2017-06-14 14:43
[기자24시] 주거복지, 영세 조합원 지원에서 찾아라
19대 대통령 문재인 정부가 출범했다. 문 대통령은 취임 초기부터 파격 행보로 국민들로부터 후한 점수를 얻고 있다.일자리 대책을 직접 챙기고, 공공기관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바꾸는 등 친서민정책이 감동을 안겨주고 있다. 적폐를 청산하고 소통행정의 모범...
김병조 기자  2017-05-31 22:06
[기자24시] 답답한 정비사업 공공지원자의 책임회피
서울시 공공지원제도의 실효성 논란이 또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공공지원제를 적용한 사업장들이 사업에 문제가 발생했을 때 공공지원자인 구청이 뒷짐 지고 책임회피에 나서 사업 추진만 어렵게 만들고 있기 때문이다.실제로 장미1,2,3차 아파트 정비업체 선정...
문상연 기자  2017-04-27 13:22
[기자24시] 일반경쟁입찰만이 능사는 아니다
현행 도정법에서는 시공자와 정비업체, 설계자 등만 경쟁 입찰 방식으로 선정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다수의 용역은 제한경쟁이나 지명경쟁, 더 나아가 수의계약으로 진행해 왔다.그런데 국회에서는 조합장의 뇌물·횡령 등 비리행위를 근절하겠다는 명분으...
김하수 기자  2017-04-12 10:23
[기자24시] 한남뉴타운 촉진계획의 딜레마
박원순 서울시 행정부 출범 이후 전임 오세훈 시장의 흔적지우기가 여전히 진행 중이다.대표적인 사례가 한남뉴타운 촉진계획 변경이다. 전체적으로 층수 축소에 돌입한 한남뉴타운 전 구역들은 오세훈 전 시장 당시의 촉진계획을 변경하는 작업에 죄다 매달려 있다...
김병조 기자  2017-04-03 10:56
[기자24시] 직권해제에 목매는 서울시 출구정책
박원순 시장 취임 후 2012년부터 추진된 뉴타운 출구정책으로 전체 683개 정비구역 중 328개에 달하는 구역이 해제됐다.하지만 해제된 구역들을 어떻게 정비할 것인지에 대한 후속조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어 업계의 비판이 점점 커지고 있다.서울시...
문상연 기자  2017-03-17 11:11
[기자24시] 아파트 후분양제 도입, 길게 봐야 성공 한다
아파트 후분양제가 다시 논란의 중심에 서고 있다.‘선분양 후시공’을 골자로 하는 현재 선분양제를 ‘선시공 후분양’ 방식인 후분양제로 바꿔야 한다는 야권과 시민단체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후분양제는 소비자들이 상품을 보고 그에 상응하는 가격...
김하수 기자  2017-03-05 20:30
[기자24시] 새 도정법 완성도 높여라
지난 8일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전부 개정법이 공포되면서 내년 2월 새 법 시행 일정이 결정됐다.하지만 벌써부터 전문가들은 새 법 내용의 폐해를 지적하며 미완의 개정을 지적하고 있다.정비사업은 그 특성상 많은 토지등소유자들의 쪼개진 소유권을 다시...
김병조 기자  2017-02-17 13:29
[기자24시] 비리는 잡되 사업은 잡지 말아야
정비사업의 비리 사건이 끊이질 않고 있다. 비록 김영란법 적용 대상은 피했지만, 정부는 정비사업의 비리를 척결하고자 다양한 정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특히, 작년 11·3부동산대책에서 비리근절을 위한 여러 정책들을 발표했다.하지만 업계에서는 정부가 비리...
문상연 기자  2017-01-25 15:40
[기자24시] ‘정비사업 강제철거예방제’ 의 딜레마
서울시는 최근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 과정에서 발생하는 강제철거를 예방하기 위해 ‘정비사업 사전협의체’ 제도를 조례개정을 통해 법제화했다.조합-세입자-민간전문가로 구성된 협의체 구성을 의무화해 조합과 세입자 간 갈등을 해소하겠다는 것이 골자다.하지...
김하수 기자  2017-01-13 13:16
[기자24시]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재정비 필요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부활이 2018년으로 예고된 가운데 일선 조합들은 환수제를 피하기 위해 갖은 묘안을 짜내기에 바쁜 상황이다.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는 주택가격 안정을 목적으로 정비사업 이익이 가구당 3천만원이 넘어가면 최대 50%까지 국고로 환수하...
박일규 기자  2016-12-23 10:49
[기자24시] 소형주택 제도 재검토하자
정비사업 소형주택 제도의 재검토가 필요하다.현행 소형주택 제도의 근간은 정비사업의 용적률 완화를 토대로 조합에서는 사업성을 늘리고, 공공에서는 서민 대상의 저렴한 장기전세주택을 공급한다는 공적 기여 논리에 바탕하고 있다. 하지만 이 같은 공적 기여의 ...
김병조 기자  2016-12-12 13:41
[기자24시] 절차만 강요하는 서울시 정책
서울시의 공공지원제, 사전협의체 등의 정책 실효성 문제가 계속해서 제기되고 있다. 절차와 심사의 잣대는 엄격하지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근본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다는 지적이다.형식적인 절차만 강요하고, 실제 문제 해결에 대한 명...
문상연 기자  2016-11-30 13:38
만평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하우징헤럴드  |  설립일 : 2004년 5월 21일  |  등록번호 : 서울, 다07654  |  등록일자 : 2004년 5월 25일  |  대표이사 : 김호권
발행인 : 김호권  |  발행일자 : 2004년 5월 20일  |  개인정보책임자 : 이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규  |  이메일 : leejk@houzine.com
사업자등록번호 :211-87-49472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105길 48, 6층(역삼동, 나실빌딩)  |  대표전화 : 02)515-9331
Copyright © 2001-2017 하우징헤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