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개발 재건축 대출규제로 조합원들 이주 못해 '비상'
이주 지연→금융비용 증가→공사비 인상… 악순환 불가피
재난위험시설로 지정된 관악 강남아파트까지 발목울며 겨자먹기식 고금리대출도 쉽지 않아 발 동동[하우징헤럴드=문사연기자] 정부의 과도한 이주비 대출 규제로 인해 정비사업지 곳곳에서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다. 정비사업의 이주비 지급 한도를 기존 LTV 60%에서 40%로 대폭 줄여 20%의 차액을 메꿀
재개발 재건축 추가 이주비 대출 규제 ‘몸살’ 심각
꽁꽁 묶은 재건축 재개발 이주비 금융대출 ... 영세 조합원만 멍든다
재개발사업 청산자 손실보상 관련 법령 손질이 필요하다
일부 감정평가업체 토지보상법 허점 이용한 탈법행위 성행
청산자에 터무니 없는 보상금 받게 해주겠다며 용역, 수주청산자의 평가서 납품 지연시키며 영업권 평가업무도 요구, 조합추천 감정평가사 105% 서울시추천 감정평가사 106% 토지소유자추천 평가사 140% 제시하면 평가액 10%이상 초과로 자동반려, 협의 안되면 끝없는 사업 지연, 사업비의 금융비용 보상 지연가산금 부담에 토지소유자 추천하는 감정평가사에 백기
재개발·재건축 전자입찰 89%가 ‘적격심사’… 제한경쟁입찰로 변질
특정업체에 유리한 배점 기준 내세워 담합 부추겨업계 “전자조달시스템 입찰정보 공개되지 않은 탓” [하우징헤럴드=문상연기자] 재개발·재건축조합 비리를 차단하기 위해 지난 2월 9일 시행된 정비사업 용역 일반경쟁입찰 및 전자입찰시스템 등록 의무화 제도가 시행된 지 약 6개월이 경과하고 있지만 실효성 논란이 끊이질 않고 있다.정비사업 용역업체 선정 과정을 투명하
서울시 공공지원 정비업체·설계자 적격심사 기준 만든다
여백
세운4구역 재개발 정비업체 선정 싸고 독식 논란 가열
한 평가위원 동우에 97점, 동해 98점… 타업체엔 50~70점
동우씨앤디, 세운4구역 수주... 용역 독식 '논란'
서울시 정비업체 선정기준... 평가위원 로비가 당락 결정
재개발 재건축 입찰업체 평가위원 기준 개선 시급
서울시 도시정비조례 개정안 본격 시행...주요 내용은
토지등소유자 60% 동의하면 구청장에게 정비계획 제안 가능
금품·향응 수수행위 신고 땐 포상금 최대 2억재개발사업 - 주택정비형·도시정비형으로 구분기부채납 현금납부액 산정·납부 방법 등 신설
현대건설, 사업비 중단·도급계약 해제 통보… 부개5에서 ‘갑질’ 논란
인천 부개5구역 재개발사업 발목잡는 현대건설
사업 수년간 방치 … 지연 책임 되레 조합에게 떠넘겨계약해제 통보 후 사업비 회수 위해 조합임원 가압류조합이 시공자 교체 나서자 돌연 사업추진 의사 밝혀 [하우징헤럴드=김하수기자] 정비사업 조합들을 대상으로 현대건설의 ‘갑질’ 행위가 도를 훨씬 지나친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자신을 시공자로 선정해 준 조합을 무시하는 행태가 곳곳
심재달 부개5구역 재개발조합 직무대행자 “조합 휘두르는 현대건설 행태, 더는 용납 못해”
비난 쏟아지는 재개발 재건축 '강제철거 예방대책'
“겉도는 철거 정책에 3~4개월 시간만 낭비”… 조합들 ‘멘붕’
재개발 ‘강제철거 사전협의체’ 2년째 합의 성과 全無… 부작용만 늘었다
서울시 강제철거 예방대책 강화
여백
시론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하우징헤럴드  |  설립일 : 2004년 5월 21일  |  등록번호 : 서울, 다07654  |  등록일자 : 2004년 5월 25일  |  대표이사 : 김호권
발행인 : 김호권  |  발행일자 : 2004년 5월 20일  |  개인정보책임자 : 이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규  |  이메일 : leejk@houzine.com
사업자등록번호 :211-87-49472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105길 48, 6층(역삼동, 나실빌딩)  |  대표전화 : 02)515-9331
Copyright © 2001-2018 하우징헤럴드. All rights reserved.